눈은 사진기의 구조나 원리와 거의 비슷한데 그중에서 눈 속의 수정체는 사진기의 렌즈에 해당합니다.
사진기의 렌즈가 더러워지면 사진의 선명도가 떨어지게 되는 것과 마찬가지로 우리눈의 수정체에도 혼탁이 생기면 눈속으로 빛이 잘 통과하지 못하므로 물체가 뚜렷하게 보이지 않고 시력이 저하되게 됩니다.
초기에는 안개가 끼는 정도의 시력 장애가 오지만 말기에는 실명까지 오는 질환입니다.



카메라의 렌즈가 흐리면 사진이 희미하게 찍히듯이 수정체가 흐려지면 물체가 희미하게 보이게 되는데 이와 같이 수정체가 흐려지는 것을 백내장이라 합니다. 수정체가 흐려지면 눈속이 까맣게 비쳐보이던 애기동자가 하얗게 된 수정체 때문에 희게 보여 백내장이란 병명이 붙게 되었습니다. 아직 확실히 밝혀지지 않았으나 나이가 들면서 생기는 노년 백내장이 가장 많습니다.


그밖에 임신초기에 산모가 풍진에 감염됨으로 발생하는 선천백내장, 눈에 상처를 받거나 열이나 방사선에 노출됨으로써 일어나는 외상성 백내장이 있습니다. 또 녹내장이나 망막색소변성 등에 의해 발병하기도 하며, 당뇨병과 같은 전신질환에 동반되기도 합니다. 부신피질 호르몬제나 녹내장치료제를 장기간 사용하는 사람에 생기는 경우도 있습니다.